검색

11월 10일 말레이시아의 첫 5G 네트워크시작

말레이시아 통신 및 멀티미디어 장관 Tan Sri Annuar Musa은 말레이시아 국민들에게 더욱 빠른 인터넷 사용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내일 말레이시아의 첫 5G 네트워크를 시작할 것이라는 발표를

Rumah Prihatin @ Grand Seasons의 Deepavali Rumah Prihatin을 200 여 가구에 제공하며 말했습니다. 장관은 5G서비스의 시작을 쿠알라룸푸르, 푸트라자야, 사이버자야에서 1년간 제공하여 1년 후 말레이시아 전체의 36%가 이용하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그는 5G 서비스가 다양한 첨단 기술 활동에서 수많은 일자리을 창출할 것이며 이에 따라 미래 말레이시아의 경제의 부흥을 이끌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당장 내일부터 소비자가 5G 서비스를 수월하게 이용할 수 있을지는 아직 미지수지만. 이는 Digital Nasional Berhad(말레이시아 디지털경제 계획청 이하 DNB)의 5G 네트워크가 빠르게 제공되고 있다는 것을 공식화하기 위한 기념식이 될 수 있습니다.

재무부 산하 국영 단일 네트워크인 DNB는 정부 계약을 통해 통신사에 5G 서비스를 제공하는 5G 주파수를 부여 받았습니다. 2021년 말까지 500 여 곳에 5G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2024년에는 이니구 80%에게 제공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DNB는 4개월간의 입찰 과정을 거쳐 Ericsson을 말레이시아 단독 5G의 배급 업체로 임명했습니다. DNB에 따르면 Ericsson은 기술적, 상업적, 사회경제적 요인을 포함하는 3가지 핵심 요소에서 가장 뛰어난 역량을 선보이며 4개 입찰자 중 1위를 차지했습니다.

The Star와의최근인터뷰에서, DNB의 CEO Ralph Marshall은현재의총예산을약 165억 RM으로예상하여, 향후수요의증가에따라 200억 RM까지증가할것이라고말했습니다.


DNB의 COO인 Dusyan Vaithiyanathan은 최근 Malaysmail과 5G 서비스배급예산공개투명성을공약의일부발표했습니다. 그는통신사들이현재기존 4G 네트워크에지출하고있는비용보다5g 네트워크가 GB당훨씬더낮은비용을지불할것이라고덧붙였습니다. 또Dusyan은 DNB가기존타워와케이블을활용하여 5G가새로운타워건설비용의상당부분을절약할것이라확인했습니다. 그는해당내용을동해통신사들에게더욱큰수익을제공할것이며 5G 서비스비용을낮추는데도움이될것이라고말했다.


출처 : https://soyacincau.com/2021/11/09/malaysia-first-5g-network-is-launching-10-nov-xrs/

최근 게시물